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장애인부모회
너른고을광주광장
왁자지껄광장
취미/사진갤러리
너른고을생활광장
관광/문화광장
너른고을 사랑방
전국시민모임


 hamnews
함께보는뉴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9-15 (화) 07:11
홈페이지 http://modmoa.net
Link#1 1RbZ (Down:1)
ㆍ추천: 0      
IP: 122.xxx.12
코로나 4차 추경, “장애인은 버림받았다”

이종성 의원,“죽음 내몰지 않도록 예산 포함해야”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0-09-10 15:43:30
국민의힘 이종성 의원이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국회방송캡쳐 에이블포토로 보기▲ 국민의힘 이종성 의원이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국회방송캡쳐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한 4차 추가경정예산안을 발표한 가운데, 장애인 당사자인 국민의힘 이종성 의원이 10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3차에 이어 4차 추경에서도 장애인은 버림받았다”고 비판했다.

정부는 7조8000억원의 4차 추경을 편성, 사회적 거리두기로 피해 본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에게 최대 200만원 지원, 미취업 청년에게 50만원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또 초등학교 이하 자녀를 둔 가정에 자녀 1인당 20만원씩 돌봄쿠폰을 지원하며, 13세 이상 전 국민을 대상으로 통신비 2만원을 일률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이종성 의원은 “추경 어디에도 장애인 지원 예산은 없었다. 정부가 말하는 민생에 '장애인'은 없는 것”이라면서 “지난 3차 추경 당시 장애인을 돌보던 부모가 아이와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는 보도를 제시하며 예산 삭감 철회를 읍소했지만 정부는 나몰라라 했다. 이번 4차 추경에서도 장애인은 외면당했다. 3차 추경 당시 삭감한 예산만큼 이번 4차 추경에서 증액해도 모자란 판국에, 장애인 관련 예산을 단 1원도 포함하지 않은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코로나에 대해 어려움은 국민 모두 겪고 있다. 그중에서도 장애인이 가장 취약하다는 것은 자명한 사실이다. 지금도 장애인과 그 가족은 하루하루를 간신히 버티고 있다”면서 “지난 8월 25일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 "저는 예비살인자 입니다." 라는 글이 올라왔다. 발달장애인과 살고 있는 부모가 아들을 직접 죽이는 날이 오지 않도록 돌봄 시설을 만들어 달라는 청원이었다”고 설명했다.

이 의원은 “장애인들은 이번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보살핌의 손길이 턱없이 부족한 것이 현실이다. 장애인복지관 및 장애인주간보호시설 1033개소 중 약 80%인 822개소가 문을 닫아 수많은 장애인의 보살핌이 끊겼으며 긴급돌봄은 고작 6400명에 불과해 나머지는 방치되거나 온전히 가족에게 부담을 지우고 있다”면서 “장애인과 장애인 가족들을 죽음으로 내몰지 않도록 장애인 지원 예산을 4차 추경에 꼭 담아야 한다”고 피력했다.

마지막으로 이 의원은 “최근 통계청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대, 30대 장애인의 사망원인 1위는 자살이라고 한다. 장애 청년들이 미래의 꿈을 포기하고 극단적인 선택을 하고 있는 것”이라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애인들의 상황을 제대로 조사하고 직접적으로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기사원문보기 --->  1RbZ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장애인 인권헌장 papa 03-24 18:16
'장애인등에 관한 특수교육법' 국회 완전통과 대한국회 04-30 19:54
2299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 천태만상 관리자 09-29 06:59
2298 장애인고용 돌파구 협동조합 과제 산적 관리자 09-28 06:37
2297 경기교육청, 학교내 중증장애 학생 위급상황 때 의료지원 관리자 09-22 06:18
2296 ‘지자체 장애인 개방직 임용’ 한목소리 관리자 09-17 06:50
2295 사회보장정보원, 중증장애인 등 채용…24일까지 접수 관리자 09-16 07:22
2294 코로나 4차 추경, “장애인은 버림받았다” 관리자 09-15 07:11
2293 장애인 고용 모범 올해의 '트루 컴퍼니'에 SK주식회사( 관리자 09-14 09:13
2292 내년 장애인활동지원 예산 ‘쥐꼬리’ 수준 관리자 09-07 06:37
2291 “저는 예비살인자” 장애인부모의 통곡 관리자 09-01 06:39
2290 21대국회 첫 국감, 장애인 고용 이슈 관리자 08-31 06:19
2289 인권위, 이해찬 '장애인 비하발언’ 차별 행위 관리자 08-27 06:33
2288 자가격리 장애인 활동지원 24시간 제공 관리자 08-26 06:16
2287 서울대병원, '발달장애인 거점병원·행동증진발달센터 중앙지원단.. 관리자 08-25 06:12
2286 ‘불법 근로계약서’ 활동지원기관 시정조치 관리자 08-24 06:22
2285 발달장애인 이용시설·학교 화재 대응법 관리자 08-21 06:54
2284 장애인 시급 '250원'…고용장려금은 어디로? 관리자 08-19 07:59
2283 개목줄 채워 잔혹 학대…장애인 때려 숨지게 한 두 여성 관리자 08-18 06:41
2282 장애인자립생활센터 ‘코로나19’ 살아남기 관리자 08-17 07:00
12345678910,,,116

함께 할수있는 유익한 홍보 글 등은 홍보,광고 게시판을 이용 바랍니다.
미풍양속을 해하거나 욕설, 비방,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경기도광주시장애인부모회 - (우 12740) 경기도 광주시 초월읍 설월길 23번길 9. 사단법인 한국장애인부모회 광주시지부
MODMOA.NET - 심제용.김정옥 TEL:031-798-0015 / 팩스 FAX:0303-0604-0909 / fax 031-797-0015
온 세상을 담는 종지닷컴 http://JongJi.com 전자우편 E-mail : 0317970015@daum.net